사회

팜투어 남원누비GO! 농외소득 쏠쏠

최고관리자 0 92

6c7fd336193f91f24f3329fc3bbb89b9_1543719871_1562.jpg 


올해 2년째를 맞은 팜투어 남원누비GO!가 농가에게는 농외소득을 올려 주고 관광객들에게는 농촌체험의 진수를 맛볼 수 있게 하는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있다.


팜투어 남원누비GO!는 농민과 함께 농촌생활을 체험하며 농촌의 정을 느끼고 농·특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체험·관광·숙박·판매가 어우러진 농촌여행 종합상품이다.


팜투어 남원누비GO!는 사업 첫해인 지난해 지리산 둘레길을 중심으로 우수민박과 체험휴양마을을 연계한 당일 프로그램과 1박2일 프로그램, 2박3일 프로그램을 16회 운영해 767명이 남원을 방문하는 성과를 얻었다. 농외소득도 6,000여만원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입소문을 타면서 팜투어 남원누비GO!를 참여하는 관광객들이 늘고 있다.
농촌체험휴양마을, 농촌체험 교육농장, 우수민박 등 참여하는 농가를 확대하고 방문객들이 좀 더 농촌에서 머물며 마을 사람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추진한 결과 올들어 1,637명의 관광객이 남원을 다녀갔다. 농외소득도 1억 3,000여만원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팜투어 남원누비GO!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도 인기를 얻고 있다. 남원시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해외 관광객을 위해 농촌관광의 국제화를 꾀할 계획이다. 남원시는 우선 내년에 남원관광의 랜드마크인 광한루원, 춘향과 이도령의 신분을 초월한 숭고한 사랑, 민족의 명산 지리산, 판소리 동편제, 천년사찰 실상사 등의 문화자원을 외국인들이 쉽게 둘러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영문, 중국어, 일어로 된 홍보자료와 함께 소셜 미디어를 활용한 홍보를 하고, 농촌 관광 관련자를 대상으로 언어 교육을 포함한 역량 개발 프로그램을 준비하기로 했다.


또한, 계절별 맞춤형 수확체험과 자연경관 및 축제를 연계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다시 찾고 싶은 농촌체험마을을 만든다는 복안이다.


특히, 홀로 여행, 홀로 숙박 등 관광 트렌드에 맞는 상품을 개발해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남원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남원시 관계자는“앞으로 농촌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는 농촌관광산업이 지속 발전 가능하도록 차별화된 남원만의 농촌관광 시스템을 구축하고 어려운 농촌 현실을 타개하는 미래 신성장 산업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팜투어 남원누비GO!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지난해부터 내년까지 3년 동안 지역단위 농촌관광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농촌愛올래’사업의 일환으로 남원시를 비롯해 전국에서 6개 시·군이 진행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