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Hot
특수폭행혐의 고소 당한 김종진 전의원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1,087 hits
김종관 의원 부인 홍모씨 6.13선거 기간 자신의 아픈 다리에 침 뱉았다 고소 6.13 지방선거 기간 자신의 신체부위에 상대 후보가 침을 뱉었다… 더보기
Hot
남원시의회 역대 의장 초청 간담회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466 hits
남원시의회(의장 윤지홍)는 소통·화합하는 열린 의회 구현을 통한 내실 있는 제8대 의정 활동을 펼치고자 역대 남원시의회 의장 초청 간담회를 24… 더보기
Hot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강성원의원 선출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469 hits
​​제224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위원장에 강성원 의원, 부위원장에 염봉섭 의원을 선출하고 25일부터 27일까지 활동에 들어간… 더보기
Hot
공부하고 연구하는 남원시의회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565 hits
​​남원시의회(의장 윤지홍)는 7월 16일 제22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마치고 공부하고 연구하는 남원시의회를 만들기 위해 전체의원을 대상으… 더보기
남원시의회, 제224회 임시회 개회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256 hits
남원시의회(의장 윤지홍)는 제224회 임시회를 7월 16일부터 7월 30일까지 15일간의 일정으로 개회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상반기 업무추진실… 더보기
5분 자유발언-전평기 의원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276 hits
경로당 중식 도우미제와 1000원 버스요금 오늘 시민의 삶에 밀접한 정책 두 가지를 제안하고자 한다.먼저, 동절기 경로당 중식 도우미 지원이다.… 더보기
Hot
제8대 남원시의회 개원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70 hits
​​남원시의회는 지난 7월 3일 10시 제223회 임시회를 개최하고 의장단 선거를 실시해 전반기 의장에 윤지홍 의원(3선), 부의장에 양해석 의… 더보기
인물 실종된 묻지마 선거, 견제·감시 기능 실종 될라?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45 hits
의회 16개 의석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지역 12석에 비례 2석, 무소속 2석남원지역 6.13 지방선거는 더불어민주당의 싹슬이 하는 선거였다. 이… 더보기
이용호 의원, 소방심신건강수련원 남원.임실 유치 위해 적극 나서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180 hits
이용호 국회의원(무소속, 남원·임실·순창)이 소방심신건강수련원의 남원 또는 임실 유치를 적극 추진하고 나섰다.소방관은 직업 특성상 항상 긴장상태… 더보기
Hot
양해석 당선자 당선인사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456 hits
존경하고 사랑하는 남원시민여러분!이번에도 변함없는 사랑과 성원으로 또 다시 남원시의회로 보내주신 은혜에 깊이 감사드립니다.부족하지만 지난 4년간… 더보기
Hot
박문화 당선자 당선인사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70 hits
안녕하세요. 제8대 남원시의회 다 선거구 당선자 박문화입니다.먼저 4년간 남원시의회에서 일할 수 있도록 여러모로 부족한 저를 선택해 주시고 변치… 더보기
6.13 지방선거 청색바람 불었다.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64 hits
더불어민주당 단 2석 내어주고 전부 싹쓸이 6.13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단 두석만 내어주고 싹쓸이하는 광풍을 일으켰다. 전국적인 현상과도 … 더보기
Hot
“더 당당하고 더 큰 걸음으로 남원발전을 이룩하겠다”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76 hits
“위대하신 남원시민여러분. 지난 선거기간, 3선에 도전하는 시장으로 해왔던 일에 대한 평가와 해야할 일들의 적임자가 누구인지를 판단하기보다 무조… 더보기
Hot
남원시장 선거 일대일 구도 가능성 짙어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1,063 hits
민평당 강동원 후보와 무소속 박용섭 후보 6월 3일 단일후보 결정 바른미래당 출마 김영권 후보 연구했던 지역발전 꿈 접고 칩거키로 지난 25일 … 더보기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 의학전문대학원 아닌 의과대학 체제로 추진해야”
최고관리자 | 0 Comments | 343 hits
전북 국회의원 10인 공동성명 … “의전원, 사실상 폐지 수준…신설 주장은 ‘뒷북’ 탁상행정”남원에 설립될 국립공공의료대학 학제를 놓고 복지부(… 더보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