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생활

주민주도형 골목경제 활성화 추진

최고관리자 0 144

예가람길 ‘주민이 주도하는 문화와 예술의 거리’로 조성

4e950d20563231fa64223149ddd65ed6_1533885724_3613.JPG


 남원시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골목상권에 대한 새로운 가치 부여를 위하여 ‘주민주도형 골목경제 활성화 사업’을 예가람길에 사업을 추진 한다.


예가람길은 활력이 넘치는 원도심 핵심 상권이었지만 현재는 인구 감소 등으로 상권이 급격하게 침체됐다. 이에 시는 도심을 연결하는 중심 상권의 기능 부활을 위해 예가람길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그 사업을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골목경제 활성화 사업을 계획했다.


 남원시와 예가람길 주민들은 골목경제 활성화 사업의 성공을 위해 골목주민 및 상인협의체를 구성해 의견을 수렴하고 사업 방향에 대해 주체적으로 의논하는 등 주민들이 주축이 되어 금년 5월부터 2019년 1월 완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예가람길 골목경제 활성화 추진사업은 광한루 원과 남원예촌, 원도심 전체를 잇는 매개지역인 하정동 ‘예가람길’구간에 11월까지 음악분수, 무대 등을 설치해 관광객들과 지역민들이 쉬면서 즐길 수 있는 문화광장 조성을 계획 중이이다.


또한 예가림길의 낙후 된 건물들과 골목길의 경관개선을 위해 포토존 등을 조성, 외관으로 보기에도 문화와 예술의 골목처럼 보일 수 있도록 해 지역상품의 마케팅, 홍보 전략수입을 통한 상가 활성화와 역량을 강화해 정통 시니어 상인의 명인 명물화, 청년 중장년 상인의 창업 및 지역골목의 브랜드화를 이뤄나갈 계획이다.


 또한 청년 및 지역주민이 주체가 되어 음식 및 잡화를 판매할 수 있는  스트리몰을 구축해 거리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게 할 예정이며, 예가람길을 찾는 아이들을 위한 트램블린 등을 갖춘 키즈존을 만들어 보다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남원시는 예가람길 골목에 이야기를 입히고 예술과 문화를 골목에 접목해 젊은이들이 찾는 거리로 조성하는 한편 스트리트 몰이나 빈점포를 청년창업공간이나 문화예술인에게 지원함으로써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문화와 예술이 강물처럼 흐르는 길’ 예가람길이 주민, 상인 등 지역공동체가 주체가 돼서 다양하고 활기찬 문화 중심지로 재탄생하게 되면 주민 화합과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