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

지역자활센터 시·군 순회장터 운영

최고관리자 0 114

8b2c7b81e79ead49de2ac25608d43bde_1539304980_1519.JPG 

자활생산품을 판매하는 순회장터가 11일 남원시청 로비에서 운영됐다.


 이번 순회장터는 저소득층의 자립을 위해 전북광역자활센터 주관 하에 전라북도 14개 시·군 지역자활센터에서 생산된 각종 제품들을 시·군마다 순회하면서 부스를 설치해 홍보하고 판매하는 행사다.

 순회장터에서는 과자류·두유·두부·달걀·김치 등의 식료품과 수산물, 차류, 장류, 수공예품, 참기름, 누룽지 등 총 35종으로 품질도 우수하고 값도 저렴한 물품들이 전시 판매됐다.


특히 이날 판매된 달걀의 경우 청란, 유정란, 백란 등 종류가 다양하고 맛이 좋을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내에서 안전하게 생산해 안심하고 먹을 수 있어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았다.


 남원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시민을 대상으로 도내 자활생산품의 인식을 높이고, 지속적인 자활생산품 판매의 계기 마련을 통해 지역자활센터의 매출액 증가로 저소득층 자활근로자가 자립하는데 효과를 거두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